이란 정부, 불법 채굴 운영 신고하면 포상금 지불해
상태바
이란 정부, 불법 채굴 운영 신고하면 포상금 지불해
  • 안혜정 기자
  • 승인 2019.11.15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란 정부, 암호화폐 불법 채굴 운영 단속
이란 정부가 이란 국내에서 운영되는 불법적인 채굴을 신고하면 포상금을 지불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사진출처=픽사베이)
이란 정부가 이란 국내에서 운영되는 불법적인 채굴을 신고하면 포상금을 지불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사진출처=픽사베이)

[블록체인투데이 안혜정 기자] 이란 당국이 허가받지 않은 채 암호화폐 채굴을 운영하고 있는 사실을 신고하는 모든 이들에게 포상금을 지불할 예정이라고 이란 언론매체 프레스TV가 11월 13일 소식을 전했다. 이란의 에너지부 대변인은 지역 언론매체 IRIB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포상금 제도에 대해 언급을 하면서 채굴자들을 위한 새로운 전기세 메커니즘에 대해서도 설명을 했다.

대변인 모스타파 라자비은 보조금이 지급되는 전기를 불법적으로 사용하는 암호화폐 채굴 운영을 신고하는 사람들은 누구라도 피해 금액의 20%를 보상받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라자비는 새로운 규제로 인해 채굴자들이 전기 소비가 정점에 이른 시간에 기기 운영을 하는 것이 금지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또한 대변인 라자비는 kw/h 당 0.29 달러는 채굴자들의 전력 사용에 대한 평균 비용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라자비는 채굴자들에게 부과되는 전기세는 겨울에 부과되는 전기세의 절반 수준이며 전기 소비량이 증가하는 여름에 부과되는 전기세의 4배에 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info@blockchaintoday.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블록체인투데이를 구독하세요!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