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3-05 15:34 (화)

샘 뱅크먼 프리드 FTX 전 CEO 바하마서 체포… 美 송환 예정
상태바
샘 뱅크먼 프리드 FTX 전 CEO 바하마서 체포… 美 송환 예정
  • 김재민 기자
  • 승인 2022.12.13 13: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김재민 기자] 파산한 암호화폐 거래소 FTX의 창립자이자 전 최고경영자(CEO) 샘 뱅크먼 프리드(Sam Bankman-Fried)가 12일(현지 시간) 바하마에서 체포됐다고 현지 외신이 보도했다.

데미안 윌리엄스(Damian Williams) 뉴욕 남부지검 검사는 미국 정부의 요청에 따라 바하마 검찰이 뱅크먼 프리드를 체포했다고 밝혔다. 뱅크먼 프리드는 미국에 소환될 예정이다.

라이언 핀더(Ryan Pinder) 바하마 법무부 장관은 "미국 당국이 공식적으로 신병 인도 요청을 하면 그를 미국으로 보낼 것"이라고 말했다.

뱅크먼 프리드는 FTX가 파산보호를 신청한 이후 FTX의 본사가 있는 바하마에 머물러 있었다.

그는 13일 미 하원 금융위원회가 주관하는 FTX 붕괴에 대한 청문회에 온라인으로 증언할 예정이었다.

필립 데이비스(Philip Davis) 바하마 총리는 "바하마화 미국은 대중의 신뢰를 저버리고 법을 어겼을 수 있는 FTX와 관련된 모든 개인들에게 책임을 묻는 데 공동의 이해관계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kjm@blockchaintoday.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