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11 16:57 (금)
다빈치코인-슈퍼애시드, NFT 시장 진출 위한 MOU 체결
상태바
다빈치코인-슈퍼애시드, NFT 시장 진출 위한 MOU 체결
  • 정승원 기자
  • 승인 2021.04.27 15: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정승원 기자] 다빈치코인(DAC)이 슈퍼애시드(superacid)와 NFT(대체불가토큰) 서비스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NFT 시장 합류에 나섰다고 27일 밝혔다.

다빈치 코인은 최근 자사의 고성능 메인넷을 활용하여 본격적으로 NFT 시장으로의 진출 및 암호화폐 결제 생태계 확장을 위해 분주하게 뛰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다양한 게임 IP를 보유한 슈퍼애시드와의 이번 협력도 이러한 전략의 일환으로 판단된다. 

슈퍼애시드는 웹툰IP를 활용하여 흥행에 성공한 ‘삼국전투기’를 비롯해 횡스크롤 액션 ‘마기아’ 등 유명 게임 개발사로, 게임 아이템 등에 관한 NTF 발행 및 결제 사업, 기타 기술 협력을 위해 다빈치(DAC) 재단과 협업할 예정이다. 

다빈치 재단은 NFT 시장으로의 적극적인 진출을 위해 슈퍼애시드와 같은 파트너들을 더욱 늘려가겠다는 입장이다. 다빈치는 우선 이더리움 네트워크 기반의 NFT 마켓플레이스를 구축하고 이후 자사의 메인넷 기반 NFT 발행과 거래를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다빈치 코인은 이번 협력을 통해 다양한 IP들을 NFT화하여, 탈중앙화 네트워크에서 자유로운 유통과 거래를 지원하고 나아가 창작자와 소비자 모두에게 공정한 디지털 콘텐츠 시장을 조성해 나가고자 한다며, NFT 시장 진출에 있어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앞으로 더욱 성장해 나갈 NFT 시장에 대한 귀추가 주목된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