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9 15:34 (금)

육아 플랫폼 쑥쑥찰칵, 해시드로부터 5억원 추가 투자 유치
상태바
육아 플랫폼 쑥쑥찰칵, 해시드로부터 5억원 추가 투자 유치
  • 장명관 기자
  • 승인 2023.11.13 10: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25억 원으로 시리즈A 마무리

[블록체인투데이 장명관 기자] 육아 플랫폼 ‘쑥쑥찰칵’ 운영사인 제제미미(대표 박미영)가 해시드로부터 5억 원의 추가 투자를 유치했다고 13일 밝혔다. 해시드는 기존 투자사로, 2021년 제제미미의 프리 시리즈A 라운드를 리드한 바 있다.

이번 투자는 지난 10월 하나벤처스로부터 20억 원 규모의 투자를 받은 지 약 1개월 만이다. 제제미미는 총 25억 원 규모로 시리즈A 라운드를 마무리하게 됐다. 출산율이 줄어들고 벤처투자 혹한기까지 계속되는 가운데 제제미미의 제품 경쟁력과 성장세가 좋은 평을 받은 결과라고 회사는 전했다.

현재 제제미미의 누적 투자금은 총 45억 원이며 하나벤처스, 해시드, 스프링캠프, 윤민창의투자재단 등으로부터 받았다. 

쑥쑥찰칵은 아이의 사진과 영상을 자동으로 정리해주는 육아 플랫폼이다. 쑥쑥찰칵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아이의 이모티콘, 성장 영상을 제작하고 가족들에게 실시간 공유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쑥쑥찰칵에 업로드되는 아이의 사진과 영상은 하루에 약 40만 건에 달하며, 지금까지 누적 2억 건을 돌파해 국내에서 가장 많은 아이 사진과 영상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육아 경험을 공유할 수 있는 일기 기반의 커뮤니티 기능도 새롭게 론칭했다. 론칭 3개월 만에10만 건 이상의 일기가 작성되는 등 사용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 

해시드 김서준 대표는 “육아 시장은 출생률과 무관하게 매년 성장하고 있고, 특히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서 많은 혁신이 일어날 수 있다“며 “쑥쑥찰칵의 강점인 육아 커뮤니티를 통해 영유아 가족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투자 이유를 설명했다.

제제미미 박미영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쑥쑥찰칵의 시장 경쟁력과 성장 가능성을 인정 받았다”며 "앞으로 쑥쑥찰칵의 핵심 서비스를 보다 단단히 하여 양육자들에게 더욱 높은 가치를 제공하는 동시에, 이를 바탕으로 글로벌 육아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