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9 15:34 (금)

더 샌드박스, AIMC와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메타버스 사업 파트너십
상태바
더 샌드박스, AIMC와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메타버스 사업 파트너십
  • 장명관 기자
  • 승인 2023.03.09 13: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장명관 기자]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 ‘더 샌드박스(The Sandbox)’가 종합 엔터테인먼트 IP비즈니스 회사 ‘AIMC’와 메타버스 사업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AIMC는 우영우, 킹덤, 시그널, 아이리스 등을 제작한 글로벌 종합 콘텐츠 스튜디오 ‘에이스토리’의 지식재산권(IP) 비즈니스 자회사로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IP를 활용한 소셜 NFT 자선 행사 ‘이상한 고래 클럽’을 개최했으며, 배우매니지먼트, 웹툰, 커머스 등 IP기반 비즈니스를 다양하게 펼쳐나가고 있다.

더 샌드박스와 AIMC는 파트너십을 통해 더 샌드박스의 K-콘텐츠 전문 공간인 케이버스(K-verse, Korea Universe)에 AIMC 전용 테마 공간을 조성하고, 유저들이 에이스토리의 대표 작품 중 하나인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 등장하는 법정, 하늘을 떠다니는 고래, 한바다 로펌 사무실, 우영우 김밥집 등을 메타버스 공간에서 체험하고, 게임으로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더불더 더 샌드박스는 AIMC와 에이스토리의 드라마, 시트콤, 엔터테인먼트 IP를 활용한 NFT 제작 등 다양한 협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승희 더 샌드박스 코리아 대표는 “이번 파트너십으로 한국을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 사랑받는 에이스토리의 인기 드라마와 등장인물들을 더 샌드박스 메타버스에서 나만의 방식으로 즐길 수 있는 새로운 경험으로 만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세민 AIMC 대표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등 에이스토리가 보유한 다양한 작품과 IP의 세계관들이 더 샌드박스의 메타버스 월드 안에서 디지털 공간, 디지털 캐릭터, NFT, 게임 등의 다채로운 콘텐츠로 구현될 것이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향후 제작될 다양한 콘텐츠 IP들도 제작 초기 단계부터 샌드박스와 협업하여 시청자들이 콘텐츠의 세계를 즐기는 새로운 방식과 재미를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더 샌드박스는 AIMC 외에도 모드하우스, 라인스튜디오, 르노코리아자동차, MBC, FSN, 그라비티, 하나은행, 채널A, 롯데월드, CJ ENM, 스튜디오드래곤, 토닥토닥 꼬모, 뽀로로, 스퀘어 에닉스, 시프트업, 유비소프트, 아타리, SM브랜드마케팅, 큐브엔터테인먼트, 스컬 앤 쿤타, K리그, 제페토, 스눕독, 워너 뮤직 그룹, 데드마우스, 아디다스, 워킹 데드, 스머프, 케어베어 등 400곳이 넘는 파트너사들과 메타버스 세계를 확장해 나가고 있다.

info@blockchaintoday.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