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1 16:23 (금)
플라이빗, KB국민은행 출신 내부감사 상무 영입… 내부통제·감사체계 강화
상태바
플라이빗, KB국민은행 출신 내부감사 상무 영입… 내부통제·감사체계 강화
  • 한지혜 기자
  • 승인 2021.12.02 15: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플라이빗) 이용곤 상무.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가상자산 거래소 플라이빗(Flybit)의 운영사 한국디지털거래소(이하 플라이빗)가 강력한 내부통제 강화를 위해 KB국민은행 출신 내부감사를 선임했다고 2일 밝혔다.

플라이빗 내부감사로 선임된 이용곤 상무는 지난 30년간 KB국민은행에서 경영감사 부장, 준법감시 팀장, 감사부 기획 팀장 등을 거쳐 영업점 지점장, 지역 본부장까지 역임하며 내부통제 및 내부감사에 대한 풍부한 이론과 실무경험을 고루 갖춘 것은 물론 내부통제 환경 조성과 시스템 구축 등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내부통제 업무에 대해 정통한 내부통제 및 내부감사 전문가다.  

KB금융지주 설립 시 KB금융그룹의 내부통제 및 내부감사 시스템을 기획하고 자율적인 제도 정착을 위해 금융회사의 내부통제 기준을 마련한 바 있으며 신용 리스크 관리, 운영 리스크 관리 등 위험 관리에 대한 근본적인 개선 사항과 보완 방안 등을 제시해 효과적인 내부통제 시스템을 구축하는 데 기여했다.

특히 재직 당시 조직 내 부패 발생 가능성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위한 내부통제 관련 시스템 규정/지침 제정 및 합리적인 조직 재정비 등 내부통제 모범사례로 인정받아 국민은행 은행장 표창장, 금융감독원장 표창장 등 기업과 국가가 인증한 다수의 수상 경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세계 유일의 국제공인 내부감사사 (CIA: Certified Internal Auditor) 전문 자격증 등을 취득하며 금융계의 주역으로 활약했다.

플라이빗은 이번 인사를 통한 내부통제 정립 및 체계 강화를 위해 임직원의 법규 준수 인식을 제고하고 윤리의식을 일깨우는 동시에 업무 전반의 내부통제에 대한 취약 요인을 점검·개선할 예정이며 금융당국이 요구하는 수준의 내부통제 역량 강화를 위해 기업의 윤리경영을 모범적으로 실천해 나갈 방침이다. 

이용곤 플라이빗 내부감사 상무는 “기업의 전략과 목표에 부합하기 위해 관련 법규 준수를 통한 내부감사 및 내부통제 체제를 구축하고 기업 내 준법 문화를 확산시켜 안정적인 성장 기반을 제공할 계획이다”며 “주주를 포함한 회사와 임직원을 보호하고 고객이 신뢰하고 안심하게 거래할 수 있는 효율적인 내부감사 운영으로 기업의 가치를 높이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성실히 수행해 나갈 것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hjh@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