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4 11:25 (금)
코어닥스, 특금법 대비 '옥타솔루션 AML·FDS 솔루션' 도입
상태바
코어닥스, 특금법 대비 '옥타솔루션 AML·FDS 솔루션' 도입
  • 블록체인투데이
  • 승인 2020.11.13 16: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정승원 기자] 디지털 자산 거래소 코어닥스(COREDAX)는 지난 6일 레그테크(RegTech, Regulatory Technology) 금융 준법 전문 기업 옥타솔루션과 자금세탁방지(AML)·이상금융거래탐지시스템(FDS) 솔루션 도입을 위한 통합 계약을 맺었다고 13일 밝혔다.

코어닥스의 이번 계약은 내년 시행되는 특금법(특정 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에 대비하기 위한 것으로 확인됐다.

양사는 단순 솔루션 납품에서 나아가, 위험 평가 분석과 통제 관리에 대한 컨설팅 및 교육을 바탕으로 고객 위험 평가, 거래 모니터링 등 국제 자금 세탁 방지 규정에 맞는 AML 규칙을 적용하고, 보이스피싱 등 전자 금융 사기를 예방하고 이상 거래 징후를 탐지·추적하는 전방위적인 통합 프로세스를 갖추는 것을 목표로 한다.

옥타솔루션은 기존 은행, 보험, 캐피탈 등 금융 회사에 AML 솔루션을 공급하는 기업으로, 디지털 자산 산업계에서도 빗썸(Bithumb), 바이낸스(Binance) 등 글로벌 대형 거래소들에 성공적인 솔루션 구축 사례들을 만들어 왔다.

코어닥스는 올 8월부터 다우존스 리스크 앤 컴플라이언스(Dow Jones Risk & Compliance) 솔루션을 도입해 유엔, 미국 재무부 해외 재산 통제국(OFAC), 유럽 연합(EU) 등 국제기구와 전 세계 200여국의 정부로부터 8시간마다 업데이트되는 1600개 이상의 국제 제재 명단을 블랙리스트 필터링에 적용해 AML을 진행하고 있다.

여기에 이번 옥타솔루션과의 공동 프로젝트를 통해 한 단계 더 향상된 AML 시스템을 갖추게 됐다.

한편 이번 프로젝트에는 웁살라시큐리티의 블랙리스트 월렛에 대한 감시와 추적 필터링에 관한 솔루션 패키지가 포함돼 있다. 이는 기존 금융 시스템이 포괄하지 못하는 디지털 자산 사업자에 특화한 서비스로, 코어닥스는 그동안 자체적으로 관리하던 사고 관리 및 블랙리스트 월렛 관리의 통제 범위를 확대해 더 안전하고 보안성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블록체인투데이를 구독하세요!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