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마체인, 블록체인 액셀러레이터 웰컴디센트와 MOU 체결
상태바
시그마체인, 블록체인 액셀러레이터 웰컴디센트와 MOU 체결
  • 한지민 기자
  • 승인 2019.07.15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웰컴디센트 글로벌 네트워크 및 마케팅 역량 활용 ‘퓨처피아’ 글로벌화 본격 추진

[블록체인투데이 한지민 기자] 블록체인 기술기업 시그마체인(대표 곽진영)은 블록체인 액셀러레이터 웰컴디센트(대표 오현정)와 상호간의 성공적인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웰컴디센트가 액셀러레이팅 중인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메인넷을 포함한 시그마체인의 기술력을 적극 제공하는 한편, 웰컴디센트는 시그마체인의 해외 사업 확대를 위한 기술 현지화 및 공동마케팅에 협력한다는 것이 이번 MOU의 취지다.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블록체인 공동 연구 및 인력 교류, 공동사업 추진, 행사 개최 등과 같이 양사의 사업 확장을 위한 폭넓은 영역에서 전방위적인 협력을 전개한다는 내용도 포함됐다.

시그마체인과 손을 잡은 웰컴디센트는 블록체인의 상용화와 대중화를 위해 우수 인재양성과 참신한 스타트업 발굴에 힘쓰는 블록체인 컨설팅·액셀러레이팅 전문 기업이다. 잠재력 높은 블록체인 프로젝트 발굴해 초기자금 지원, 기술 자문, 마케팅 컨설팅 등을 제공하는 동시에, 자체 연구소와 아카데미를 통해 블록체인 산업의 올바른 방향성을 제시하고 있다.

현재, 액셀러레이팅 중인 블록체인 프로젝트로는 블록체인 기반 온라인 복권 시스템 ‘DONOCLE’, 올인원 인플루언서 마케팅 플랫폼 ‘바운티 헌터스 코리아’, 블록체인게임 개발 엔진 ‘Cocos-BCX’ 등이 있다.

시그마체인은 이번 MOU를 시발점으로 자체 메인넷 기반의 토탈 SNS 블록체인 플랫폼 프로젝트 ‘퓨처피아(Futurepia)’의 글로벌화를 본격적으로 시작할 계획이다. 웰컴디센트의 글로벌 네트워크와 마케팅 노하우를 활용해 퓨처피아의 해외 진출과 해외 유망 디앱(DApp·블록체인 기반 애플리케이션)의 퓨처피아 생태계 합류를 가속화한다는 것이다.

시그마체인 곽진영 대표는 “기술적인 부분에서 진입장벽을 대폭 낮추는 것이 블록체인 생태계를 전세계적으로 활성화하기 위한 선결 과제”라면서, “앞으로도 웰컴디센트와 같은 블록체인 전문 액셀러레이터와 협력해 국내외 우수 프로젝트에 기술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시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그마체인은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부터 30만 TPS(초당 거래량)의 트랜잭션 처리 성능을 공식 인증 받은 ‘시그마체인 메인넷’을 독자 개발한 블록체인 기술기업이다. 시그마체인 메인넷을 바탕으로 ‘시그마체인 네트워크 얼라이언스(SNA)’라는 독자적인 블록체인 생태계를 구축하는 것이 목표.

현재 자체 메인넷 기반의 토탈 SNS 블록체인 플랫폼 프로젝트 퓨처피아를 추진 중으로, 현재 20여 개의 글로벌 유망 디앱을 유치하며 생태계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퓨처피아의 1호 디앱인 블록체인 기반 SNS 메신저 ‘스낵(SNAC)’의 경우, 전 세계 40여 개국 20만 명을 대상으로 오픈 베타 테스트(OBT)를 성공적으로 진행 중이다.

info@blockchaintoday.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블록체인투데이를 구독하세요!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