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3 17:49 (목)
블록체인 비즈니스 모델의 어설픈 오해
상태바
블록체인 비즈니스 모델의 어설픈 오해
  • 블록체인투데이
  • 승인 2018.08.03 09: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블록체인투데이

블록체인을 이야기할 때, 흔히들 이용자가 좋아요를 누르는데 정작 돈은 페이스북이 벌어 간다고 한다. 이를 블록체인으로 바꾸면 이용자가 돈을 벌 수 있다고 한다. 이런 주장은 한마디로 블록체인으로 혹세무민하는 대표적 사례가 될 수밖에 없다. 그런데 이런 주장에 쉽게 속는 이유는 무엇인가?

?

페이스북과 같은 형태의 비즈니스는 인터넷 비즈니스의 주류를 이룬다. 우리나라의 네이버나 다음도 마찬가지이다. 인터넷 비즈니스 모델의 대표 적인 사례들이고 이를 운영하는 기업들은 대체적으로 큰 이익을 본다. 그러다 보니 이런 유형의 비즈니스 모델을 놓고 블록체인으로 바꾸면 참여 자 모두가 이익을 나눠가질 수 있다는 주장이 쉽게 등장 한다. 이용자가 좋아요를 누르는 참여를 통해 대가를 받을 수 있다는 생각이다. 이른바 페이스북, 네이버와 같은 중개자를 없애고 블록체인을 활용하여 직접 연 결하고 소통을 함으로써 참여자 모두가 이익을 볼 수 있다는 생각이다. 이런 주장은 일견 그럴듯해 보인다. 더 나아가 참여자의 활동을 통해 엄청 나 이익을 얻고 있는 그런 기업을 보노라면 블록체인을 통해 활동하는 이 들도 엄청난 이익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기도 한다.

?

이런 주장에는 큰 함정이 있다

대체적으로 수요자와 공급자의 관계를 제대로 보지 않은데서 오는 오해에 서 비롯된다. 페이스북의 좋아요를 누르는 사람은 일단 수요자다. 어쩌면 수요자는 정보 공급자에게 일종의 이용료를 내놓아야 될 대상이다. 반면 에 정보 공급자는 거꾸로 이용자로 부터 정보 제공료를 받아야 한다. 블록체인으로 이런 비즈니스를 만들면 어떤 결과가 되는지를 살펴 볼 필요가 있다. 이런 비즈니스는 결국 네가 쓴 글 읽어 주었으니 내게 돈을 달라는 식이 된다. 이 같은 비즈니스 생태계가 제대로 돌아가려면 결국 정보 공급자가 돈을 내고 글을 써야 한다. 그래야 수요자가 돈을 받아갈 수 있는 재원이 마련되기 때문이다. 그런데 정작 정보 제공자는 반대로 수요자로 부 터 돈을 받기를 원한다. 정보를 제공했으니 당연히 그 정보를 이용한 이용자가 돈을 내야 한다. 결국 누구도 돈을 내지 않는 구조가 된다. 그런데 블록체인으로 바꾸면 모 두가 나눠가질 수 있는 세상이 온다고 한다. 무에서 유를 창조하려는 시도 다. 일종의 연금술이다. 이런 상황에서 결국 정보 공급자나 이용자 모두가 블록체인 플랫폼을 통 해 금전적 수익을 얻으려면 제3의 재원 제공자가 필요하다. 어쩌면 가장 유력한 공급원은 광고다. 광고가 있다고 할 때, 그 광고료를 누가 어떻게 가져가느냐를 생각해 보아야 한다. 예를 들어 광고를 볼 때마다 일정한 돈 을 받아가는 방법, 모두에게 균등하게 나눠주는 방법 등 다양한 방법이 있을 수 있다. 또 다른 고려 요소는 광고주가 왜 광고를 하느냐이다. 클릭에 의해서 일정한 돈을 준다면 광고의 효과가 낮아질 수 있고 일괄 나눠주어도 효과를 담보할 수 없게 된다. 더 나아가 P2P 특성상 정해진 광고비가 목표한 대상자에게 전달되기도 전에 소진될 가능성이 크다. 광고주 입장 에서 본다면 광고의 효과를 보장 받을 방안이 마땅치 않다. 독자 여러분이 광고주라면 광고를 그런 블록체인 플랫폼에 하겠는가?

?

이용자의 입장에서 살펴보면 어떤 결과가 올지도 살펴보아야 한다

현실적인 상태에서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2017년 네이버의 광고 매출은 약 4,600여억 원이다. 만약 이 돈을 이용자가 모두 가져간다면 가입자 수 3천만 명 기준으로 1인당 15천원 수준이다. 이용자 입장에서 1년에 열 심히 광고를 본 대가가 네이버 경우를 가정하여 15천원이라면 그 플랫폼을 이용한 수익활동을 할 요인이 되는지 생각해 보아야 한다.

광고주 입장에서도 광고의 효과도 불분명한데다가 이용자 입장에서도 별 이익이 없어 보인다. 그런데 왜 페이스북이나 네이버와 같은 비즈니스 모 델을 블록체인으로 바꾸면 참여자 모두가 이 만들어 내는 능력에 대해 공급자는 광고비 즉 대가를 제공하고 있는 것이다. 광고주는 누구도 좋아요를 누르는 행위에는 대가를 지급하려 하지 않는다.

반면에 이용자도 끊임없이 이용자 자신에게 필요한 정보를 얻으려하는 반면에 불필요한 광고를 피하려한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여 광고주가 원 하는 이용자에게 광고를 전달하는 능력이 페이스북의 수익의 원천이자 핵 심 가치가 된다.

단순히 페이스북과 같은 비즈니스 모델을 블록체인으로 바꾸면 이용자도 돈을 벌 수 있다는 주장은 이러한 비즈니스의 핵심 가치를 왜곡한 결과이다. 무턱대고 블록체인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바꾸면 돈을 벌 수 있다고 주장한다고 되는 일이 아니다. 전통적인 택시 운송 비즈니스 모델을 바꾼 우 버나 전통 숙박 비즈니스 모델을 바꾼 에어비앤비의 성공요인이 공유경제 라고 주장하는 것과 유사한 경우가 된다. 각각의 모델에는 그 비즈니스 모 델이 성공하게 된 핵심 역량이나 가치가 담겨져 있다. 이를 블록체인으로 어떻게 바꿀 것인가를 고민하고 해법을 내놓아야 한다.

핵심가치를 고려하지 않고 비즈니스 모델을 단순히 블록체인으로 바꾸면 한마디로 망하게 될 비즈니스가 될 가능성이 크다. ‘좋아요를 눌러 이용자가 돈을 벌게 하려면 재원을 공급하는 공급자에게 블록체인을 이용하여 어떠한 대가를 제공할 것이며, 이용자에게는 왜 대가를 제공해야 하는지 는 구체적으로 만들어 내야 한다. 아니면 그러한 모델에 새로운 부가가치를 만들어 낼 수단을 강구해야 한다.



오하영 기자

더 빠른 정보를 받고 싶거나
다이렉트 문의를 원하시면
공식 SNS로 문의 바랍니다.
오픈카톡: https://open.kakao.com/o/gc1wwdS
공식밴드: https://band.us/band/67061288?invitation_url_id=afaaX8K3Uet0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