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4 11:50 (수)

코빗-세이브더칠드런, 아동 보호 프로그램 NFT 사업 위해 맞손
상태바
코빗-세이브더칠드런, 아동 보호 프로그램 NFT 사업 위해 맞손
  • 편집팀
  • 승인 2022.10.20 19: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편집팀]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은 국제아동권리 비정부기구(NGO) 세이브더칠드런 코리아(총장 정태영)와 대체불가능토큰(Non-Fungible Token, NFT)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뉴스1에 따르면 세이브더칠드런 코리아는 전 세계 120여 개국에서 아동의 생존, 보호, 발달, 참여의 권리를 실현하기 위해 활동하고 있는 기관으로 아동 권리 증진 및 보장을 목적으로 보건영양, 교육, 권리 옹호, 인도적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향후 세이브더칠드런 코리아의 여러 가지 아동 보호 프로그램에 대해 NFT를 활용한 기부 캠페인을 진행하거나 제반 업무 제휴 형태로 협력할 방침이다.

오세진 코빗 대표는 “오랜 기간 아동 보호에 힘써 온 세이브더칠드런 코리아와 함께 NFT 사업을 하게 돼 뜻깊다”며 “앞으로도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 아이디어를 실행하면서 선한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태영 세이브더칠드런 코리아 총장은 “세이브더칠드런 코리아는 2013년 동남아, 필리핀을 강타한 태풍 하이옌에 대한 인도적 지원 진행에서 세계 최초로 비트코인으로 기부금을 받았던 NGO인 만큼 코빗과의 NFT 협업으로 아동 권리에 관심이 많은 가상자산 개인, 기업 투자자들과도 새로운 접점을 갖게 된 것에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공익 목적의 NFT 발행과 크립토 기부 캠페인 등도 전개해 아동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코빗은 지난해 업계 최초 NFT 마켓플레이스를 오픈하고 국내 대표 드라마 스튜디오 스튜디오드래곤과 협업해 드라마 빈센조, 마인, 호텔 델루나와 같은 드라마 작품의 NFT를 발행한 바 있다. 올 하반기에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NFT 2.0 마켓플레이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