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4 14:52 (목)
블록체인으로 시간제 노동자 권익 보호 나서
상태바
블록체인으로 시간제 노동자 권익 보호 나서
  • 블록체인투데이
  • 승인 2019.04.11 10: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컴시큐어,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 사업자로 선정

[블록체인투데이 박지훈 기자] 통합 정보보안 전문기업 한컴시큐어(대표 노윤선)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2019년도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사업'에서 '서울시 시간제 노동자 권익보호' 부문의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한컴시큐어는 씨씨미디어서비스, 메이어스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올해 12월까지 9개월간 공동으로 사업에 착수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 간편한 근로계약 체결과 근무내역 관리를 통해 근로계약의 신뢰성 확보와 노동자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추진된다.

한컴시큐어가 개발하는 블록체인 플랫폼은 스마트 컨트랙트를 기반으로 시간제 노동자와 고용주 간의 근로계약서 작성과 근무내역 관리에 활용된다. 노동자는 근로계약과 근무경력의 체계적인 관리가 가능하고, 고용주는 간편한 계약 체결, 근태와 급여 계산의 자동화가 가능해지는 셈이다.

한컴시큐어 관계자는 "블록체인 기술이 실생활에 적용되는 대표적인 사례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서비스 개발에 총력을 다하겠다"며 "향후 블록체인 기반의 다양한 공공 서비스를 발굴하고, 대중화가 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발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시간제 노동자 취업자 수는 271만명이며, 그 중 57.1%만 근로계약서를 작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차세대 주력 사업으로 스마트시티에 집중하고 있는 한컴그룹은 서울시 스마트시티 모델을 확산하기 위한 '서울 아피아 컨소시엄' 의장사를 담당하고 있으며, 서울시 공공데이터들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디지털 시민시장실'을 고도화하고 있다.?

한컴시큐어는 블록체인을 스마트시티의 핵심 기반기술로 활용해 전자정부, 금융, 물류 등 다양한 사업영역으로 확장 적용할 계획이다.?

기사출처: 비트웹

info@blockchaintoday.co.kr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