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28 03:11 (토)
글루와, 인베스터 다오-USDC 도입 등 투자상품 앱 전면 리뉴얼
상태바
글루와, 인베스터 다오-USDC 도입 등 투자상품 앱 전면 리뉴얼
  • 장명관 기자
  • 승인 2023.01.25 1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글루와
이미지=글루와

[블록체인투데이 장명관 기자] 실리콘밸리 소재의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 글루와(Gluwa, Inc.)는 기존 글루와 앱의 투자상품에 다오(탈중앙화자율조직, DAO) 시스템 및 USDC 직접 투자를 도입하는 등 전면 리뉴얼을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글루와는 선진국의 풍부한 자본과 개발도상국의 성장성을 연결해주기 위한 목적으로  ‘글루와 앱’을 통해 투자상품을 출시한 바 있다. 투자상품을 통해 모금된 투자금은 금융 혜택을 받기 어려운 개발도상국 금융 소외자 또는 기업을 위해 활동하는 검증된 핀테크 기업들에게 재투자된다.

글루와는 앞으로 앱에서 진행되는 투자상품을 인베스터 다오(Investor DAO) 방식으로 운영하게 된다. 앱을 통해 손쉽게 KYC(고객확인) 절차 진행하게 되면 다오 멤버가 될 수 있으며 다오 멤버는 앞으로 다양하고 엄선된 글로벌 핀테크 기업에 투자할 수 있는 기회를 얻는다. 또한 다오 멤버에게는 투자 대상의 대출 성과 정보 등 투자를 결정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는 자료에 접근할 수 있게 되며 투자와 동시에 보상으로 받는 거버넌스 토큰 인베스트(INVEST)를 통해 거버넌스 운영에도 참여할 수 있다.

인베스터 다오 시스템 도입 외에도 글루와는 이번 리뉴얼을 통해 앞으로 USDC로 직접 투자가 가능하도록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기존 USDC와 1:1 연동되는 글루와 스테이블코인을 통한 투자금 입금 방식에서 USDC로 직접 투자할 수 있도록 변경해 투자자들의 글루와 펀드에 대한 접근성을 높였다. 

인베스터 다오에 제안되는 첫 투자 대상은 젠파이(Jenfi)로 동남아시아를 기반으로 매출액에 따라 상환액이 조정되는 대출 서비스를 제공하는 핀테크 기업이다. 싱가포르를 포함하여 인도네시아, 베트남까지 진출하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1,000개가 넘는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에 지원했다. 글루와 펀드는 이번 젠파이 투자 상품에 약 19%의 연 이자율(APR)을 지급하며 글루와 측에서는 프로모션으로 크레딧코인(CTC)을 추가 제공한다. 

오태림 글루와 대표는 “인베스터 다오를 통해 투자자들에게 경쟁력 있는 투자 이율을 제공하고 다오 거버넌스를 통해 커뮤니티 중심의 오픈파이 생태계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며 “USDC를 이용하는 전 세계 투자자를 대상으로 인베스터 다오 생태계가 확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