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17 11:25 (금)
소셜인프라테크, 블록체인 관련 누적 특허 10건 확보
상태바
소셜인프라테크, 블록체인 관련 누적 특허 10건 확보
  • 한지혜 기자
  • 승인 2021.07.28 09: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주)소셜인프라테크(대표 전명산)는 특허청으로부터 ‘복수 개의 노드 간 트랜잭션 정보의 상호 공유를 통한 디지털 콘텐츠 거래 중개 시스템‘이 특허 등록 결정을 받으면서 올해 2월 첫 특허를 획득한 이래 6개월 만에 10번째 특허를 확보했다고 27일 밝혔다.

(주)소셜인프라테크는 독자 개발 블록체인 원천기술을 보유한 IT 기업으로 프로토콘 메인넷, 블록사인(BlockSign), 블록시티(Blockcity) 등의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확보한 특허는 블록체인 기반 문서 및 데이터 인증 및 처리 로직,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저작권 관리 방안, NFT(Non Fungible Token, 대체불가토큰)를 디지털 뱃지화하여 SNS에 공유하는 기술 등 블록체인을 실생활에 응용하는 다양한 방법론을 포괄하고 있다. 10건 중 5건의 특허가 NFT와 관련된 기술이며, 특허를 구성하는 핵심 기술들이 ‘블록사인(BlockSign)’ 서비스에 적용되고 있다.  특히, 블록사인(BlockSign)은 프로토콘 메인넷과 연동하여 My Data 및 NFT 등 디지털 데이터를 생성 및 보관하는 서비스로 현재 1단계 개발 작업을 마무리 하고 8월 중 공식 출시를 앞두고 있다. 

소셜인프라테크 전명산 대표는 “블록체인 관련 원천기술 확보를 위한  다년간의 노력이 본격적으로 성과를 내고 있어 기쁘게 생각하며, 총 18건의 특허를 출원한 가운데 10건이 특허 결정을 받았고 나머지 8건은 심사 중이어서 기대가 크다" 고 말했다.

전명산 대표는 “블록체인 기술 관련 연구개발과 과감한 실험을 통해 일상적으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술을 제공해 나갈 것”이며, “로드맵 실현을 통해 글로벌 10위 안에 손꼽히는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hjh@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