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1 17:23 (화)
로스차일드 인베스트먼트, 그레일스케일 ETH 신탁 주식 25만 주 매입
상태바
로스차일드 인베스트먼트, 그레일스케일 ETH 신탁 주식 25만 주 매입
  • 한지혜 기자
  • 승인 2021.04.16 16: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스차일드 인베스트먼트 홈페이지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로스차일드 인베스트먼트가 그레이스케일의 ETH 신탁 25만 주 이상을 인수했으며 BTC 신탁 보유량 8000주를 추가했다고 코인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이 회사는 유명한 로스차일드 왕가와는 관련이 없는 회사이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4월 15일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시카고에 본사를 둔 금융 기관 로스차일드 인베스트먼트 그룹(Rothschild Investment Corp.)이 그레이스케일의 ETH 신탁에서 26만 5,302주를 인수했다고 한다.

이 회사는 또한 자사의 보유 주식에 그레이스케일 비트코인 트러스트 주식을 추가했으며, 최신 SEC보고서에는 그 보유량이 1월 30,454에서 이번 달 38,346으로 증가했다고 밝히고 있다.

로스차일드 투자사는 2017년부터 GBTC를 축적해 왔으며, 최신 보고서에 따르면 암호화폐 노출에 대한 회사의 선호도는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이더리움 지지자이자 암호화폐 투자회사 마이토스 캐피탈(Mythos Capital)과 뱅크리스(Bankless) 창업자인 라이언 아담스(Ryan Adams)는 최근의 움직임에 대해 “BTC는 ETH에 대한 게이트웨이 약물이다”라고 언급했습니다.

이 중개 회사의 역사는 1908년으로 거슬러 올라가며, 지난 12개월 동안 폭증한 기관의 대량 유입과 비교하면 비교적 오랜 시간 동안 암호화폐에 투자해왔다. SEC에 제출한 보고서에 따르면 회사는 2017년 7월 BTC 가격이 2000달러 정도였던 당시 21만 달러 상당의 GBTC를 소유하고 있었다.

창립 멤버 먼로 로스차일드(Monroe Rothchild)와 매제인 사무엘 카거(Samuel Karger)는 유명한 로스차일드 가문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다고 알려져 있다. 뉴욕 타임스가 1995년에 상황을 설명하는 기사를 보도했음에도 불구하고, 암호화폐계에서 그 유명한 로스차일드 가문명과의 연관성은 여전히 많은 논란이 있다.

그레이스케일은 미국 최고의 디지털 자산 관리자로, 기관에 암호화폐 노출 기능을 제공하며 BTC의 3.5%를 차지하는 약 660,000 BTC를 보유하고 있다.

회사는 현재 경영중인 자산의 총액이 506억 달러에 달했으며, ETH 트러스트, 즉 ETHE는 현재 70억 달러 이상의 AUM에 달했고, 현재 주식은 약 24달러에 거래되고 있다고 밝혔다. GTBC는 AUM에서 410억 달러를 넘어섰으며 주식은 59달러 안밖으로 거래되고 있다.

hjh@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