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8-03 17:48 (화)
中, 남중국해 분쟁지역 섬에서 '디지털 위안화 캠페인' 추진
상태바
中, 남중국해 분쟁지역 섬에서 '디지털 위안화 캠페인' 추진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4.09 13: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이지은 기자] 남중국해의 분쟁지역 다도해에 있는 산샤시를 관리하는 중국 하이난성은 이달 말 섬 주민들 사이에서 디지털 위안화의 사용을 촉진하기 위한 2주 간의 캠페인을 벌일 예정이라고 코인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2012년에 설립된 이 도시는 남중국해에서 영유권을 둘러싼 분쟁의 최전선에 위치하고 있으며, 중국 인민공화국의 특이한 장소로 인구 기준으로 가장 작은 도시이자 지리적 면적으로 가장 큰 도시이다. 공식적으로 280여 개의 섬과 주변 해역을 아우르는 이곳은 거의 800,000평방 마일의 바다와 육지에 걸쳐있다.

4월 12일부터 4월 25일까지 중국 하이난 지사의 산업 및 상업 은행은 중국 중앙 은행의 하이커우 지점과 산샤 시 정부와 함께 향후 디지털 통화의 소비자 채택을 촉진을 위해 디지털 위안화 소비 테마의 퍼레이드를 개최할 계획이다. 

공식 보고서에 따르면 이 행사는 용싱 섬의 행정 자리를 일시적으로 '디지털 인민폐 소비자 섬'으로 탈바꿈 시키게 된다. 이 홍보 캠페인은 산샤시 정부 직원, 현지 기업 직원, 기타 기관 및 섬 주민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산업 및 상업 은행의 하이난 지점(ICBC Hainan Branch)은 섬 슈퍼마켓, 호텔 및 레스토랑 전체에서 다양한 소비 상품을 지원한다. 참가자는 100위안 상당의 모든 지출 마다 99위안 할인(15달러)을 받게 된다. 

ICBC Hainan의 가맹점과 모바일 뱅킹 인프라는 디지털 위안화 월렛과 함께 새 통화의 안전과 편리성을 설명하고 이에 대한 대중의 인식을 높일 계획이다. 

중국 공식 언론 보도는 일반인을 위한 간략한 개요를 통해 “디지털 인민폐는 단순히 현금 인민폐와 동일할 수 있지만, 형태가 다르고 법적 보상 및 제어가 가능한 익명성을 가지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중국은 최근 국제 여성의 날 및 중국 새해를 위한 축제 복권을 포함하여 일련의 디지털 위안화 판촉 행사를 조직해왔다. 중앙 은행 디지털 화폐를 테스트하기 위한 초기 실험과 그 인프라는, 상하이, 하이난, 창샤, 칭다오, 다롄, 시안을 대상으로 열렸으며, 2021년 선전, 쑤저우, 시옹 및 청두 지역에서의 추가 시험이 잡혀있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