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1 17:23 (화)
신종 암호화폐 사기 기승… 싱가포르 총리도 코인 판매?
상태바
신종 암호화폐 사기 기승… 싱가포르 총리도 코인 판매?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1.04.05 09: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출처-리센룽 총리 페이스북 캡처

싱가포르의 리센룽 총리가 한 블록체인 플랫폼이 자신의 트위터 프로필 정보를 도용해 암호화폐를 팔려고 했다고 밝혔다.

리 총리는 3일 페이스북 공식 계정을 통해 "이 (블록체인) 사이트를 만든 이들은 익명이지만, 공개 트윗을 통해 해당 사이트에서 내 이름과 사진을 즉각 삭제할 것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리 총리는 페이스북 메시지에서 "암호화폐 플랫폼을 방문할 때 방심하지 말고 항상 경계할 것"을 촉구했다.

그러면서 "(중앙은행에 해당하는) 싱가포르통화청(MAS)이 규제하지 않는 단체 혹은 기관과 거래할 경우 규제당국(MAS)의 법적 보호를 받을 수 없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리 총리의 페이스북 메시지를 보면 해당 블록체인 플랫폼은 '비트클라우트(Bitclout)'라는 신종 암호화폐를 거래하는 사이트다. 비트클라우트는 소셜미디어 영향력이 높은 이른바 '크리에이터'의 가치를 암호화폐로 만든 것으로 보인다.

리 총리가 올린 페이스북 메시지와 함께 올린 사진을 보면 그는 자신의 크리에이터 코인을 생성해 27개를 보유하며 해당 코인의 가치는 9800달러다. 또, 해당 계좌는 싱가포르 총리실에서 관리한다고 적혀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