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트코인 시장 회복으로 비트코인 설 곳 잃어
상태바
알트코인 시장 회복으로 비트코인 설 곳 잃어
  • 안혜정 기자
  • 승인 2019.11.27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1월과 비교 시 비트코인 가치 두 배 성장 
알트코인의 시장점유율이 증가하면서 비트코인이 설 자리를 잃고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사진출처=픽사베이) 
알트코인의 시장점유율이 증가하면서 비트코인이 설 자리를 잃고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사진출처=픽사베이) 

[블록체인투데이 안혜정 기자] 지난 10년간 비트코인은 어느 자산보다 더 많은 변동성을 겪은 암호화폐 중 하나이다. 비트코인은 많은 어려운 점들을 경험했지만 아직까지 가장 가치있고 중요한 암호화폐로 남아있다. 하지만 전반적인 암호화폐 시장이 회복하면서 비트코인의 입지가 다소 애매해졌다. 

전 세계적으로 비트코인의 미래에 대한 열광과 지지가 있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비트코인을 폄하하는 이들도 매우 많다. 이에 주요 암호화폐 비트코인은 새로운 글로벌 경제에 있어서 주류로 사용이 될 플랫폼으로 성장할 수도 있지만 관련성이 다소 감소할 수도 있는 갈림길에 서게 됐다. 

2019년은 비트코인 투자가들에게 매우 좋은 해였다. 비트코인의 가치는 1월 초와 비교 시 두 배 가까이 성장했으며 더 많은 사람들이 비트코인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30대 성인들 간 비트코인의 인기도도 높아지고 있다.

하지만 비트코인을 가까이서 관찰하면 심각한 우려사항을 발견할 수 있다. 그 중 하나는 라이트닝 네트워크의 정체이다. 라이트닝 네트워크는 비트코인의 확장성 솔루션이며 장기적인 성공에 있어서 중요한 부분이라 하겠다. 2019년 초 초기 성장이 있은 후 라이트닝 네트워크의 수용은 누가 봐도 정체기를 겪고 있다고 할 수 있다. 노드와 채널 성장 및 전반적인 수용성은 6월 이후로 큰 성장을 경험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라이트닝 네트워크를 사용하려는 사람들의 관심은 그다지 크지 못하며 손쉽게 유저들이 다가가기에는 복잡하다는 것이 많은 이들의 설명이다.

두 번째로 비트코인의 시장 점유율은 계속해서 감소되고 있다. 비트코인의 시장 점유율은 9월 중순 7%나 됐으며 그 이후로는 계속 감소하고 있다. 비트코인 가격이 7,600달러로 하락하면서 시장 점유율은 현재 4%에 그친 수준이다. 4%라는 숫자는 다른 암호화폐와 비교 시 여전히 앞서가고 있지만 점유율 감소는 알트코인이 동력을 얻고 있다는 뜻이기도 하다. 비트코인이 가장 가치 있는 암호화폐 플랫폼으로서 입지를 잃게 된다면 암호화폐 산업 내 비트코인의 중요성은 얼마 지나지 않아 감소하게 될 것이다.

알트코인의 경쟁이라는 점에서 위험은 증가하고 있다. 수많은 플랫폼들이 물류에서 금융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이 증가되고 있다. 비트코인은 주요 경쟁 코인이 아직 개발되지 않았거나 실생활에서 사용성이 증명되지 않았다는 사실로부터 많은 장점을 취하고 있다. 하지만 이러한 이야기는 변화하고 있다. 리플, BAT 그리고 비체인 등과 같은 일부 플랫폼들은 이미 기관 및 개인사용을 경험하고 있다. 내년 이즘이 되면 수많은 암호화폐들이 생겨날 것이며 이는 비트코인의 헤게모니에 큰 도전과제가 될 것이다.

암호화폐 산업은 급격하게 발전하고 있으며 향후 몇 달 안에 명확한 그림들이 그려질 것이다. 알트코인은 블록체인 기술이 혁신적인 기술 부상한 이후로 어느 때보다 더 많은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비트코인이 글로벌 화폐로서 잠재성을 충분히 발휘할지 아니면 헤게모니를 다른 코인에게 넘겨줘야 하는지를 알게 되는 날이 곧 올 것이다.

info@blockchaintoday.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블록체인투데이를 구독하세요!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