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3 17:33 (목)
시동 켜진 ‘하이콘’, 새로운 신호탄 ‘포킷(POKIIT) 전격 오픈
상태바
시동 켜진 ‘하이콘’, 새로운 신호탄 ‘포킷(POKIIT) 전격 오픈
  • 블록체인투데이
  • 승인 2019.09.30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어드랍, 크로스 스왑, 스테이킹, 이벤트 등 다양한 서비스 제공

[블록체인투데이 전시현 기자] 하이콘은 지난 26일 공개한 핵심 플랫폼 티저 영상을 통해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많은 기대를 이끌어 내며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다. 30일 오후 5시 최초 공개된 영상을 통해 티저 영상의 주인공은 새로운 디지털 자산 월렛 ‘포킷(POKIIT)’으로 밝혀졌다.

유튜브(YouTube)에 공개한 영상에 따르면 ‘포킷(POKIIT)’은 하이콘을 통해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어플리케이션으로 디지털 자산 월렛 서비스뿐만 아니라, 에어드랍, 스테이킹, 이벤트, 실시간 크로스 스왑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포킷(POKIIT)은 향후 다양한 디지털 자산을 추가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혀 이용자가 더욱 두터워질 것으로 보인다.

참여 비율에 따라 보상 받을 수 있는 에어드랍은 디지털 자산을 거래소나 개인 월렛에 오랜 시간 보관 중인 이용자층을 겨냥한 서비스로 보관만 해도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에어드랍 서비스와는 달리, 하루만 보관해도 분배 수량이 지급되는 스테이킹 서비스는 하이콘처럼 기존 디지털 자산 내 스테이킹 기능을 지원하지 않더라도 포킷을 통해 스테이킹이 가능한 환경을 조성할 수 있게 만든 것이다. 또한, 다양한 이벤트를 제공해 디지털 자산으로 참여를 희망하는 이용자층을 두루 섭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기존 운영되고 있는 블록체인 네트워크에서 신규 블록체인 네트워크로 전환 시 발생하는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포킷에서 제공하는 ‘크로스 스왑’은 별도의 스냅샷 절차 없이, 실시간으로 간단하게 토큰 스왑을 받을 수 있다. 해당 ‘크로스 스왑’ 서비스는 기존의 메인넷 디지털 자산으로 거래소 상장에 제한이 있던 환경을 해결할 수 있는 대안책으로 떠오르고 있다.

보통 하이콘과 같은 플랫폼 블록체인 프로젝트는 기술 개발만을 목표로 하기 때문에 영업이나 생태계 확장은 뒷전이 현실이다. 반면에, 대한민국 최초의 메인넷을 오픈해 기술력을 인증한 하이콘은 생태계 확장을 위한 적극적인 행보로 관심을 끌고 있다.

한편, 포킷(POKIIT)은 KYC, AML 인증과 Travel Rule을 준수하기 위해 노력하는 플랫폼으로 자금세탁방지기구(FATF) 규제 권고안을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플랫폼이라고 밝혔다.

최초 공개와 동시에 베타 버전을 출시한 ‘포킷(POKIIT)’은 pokiit.io를 통해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jsh@blockchaintoday.co.kr

Tag
#포킷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블록체인투데이를 구독하세요!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