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6 17:05 (화)
우크라이나, 암호화폐 합법화 계획 발표
상태바
우크라이나, 암호화폐 합법화 계획 발표
  • 블록체인투데이
  • 승인 2018.10.30 09: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블록체인투데이

세계의 많은 국가들이 암호화폐 관련 정책을 개발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우크라이나는 이를 합법화하는 첫 번째 주자가 될 것으로 보인다. 동부 유럽의 작은 국가 우크라이나의 경제 개발 통상부는 최근 디지털 자산의 합법화 과정을 시작하면서 암호화폐의 채택을 위한 계획을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이 계획은 3년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우크라이나 현지 보도에 따르면 정부 기관은 먼저 '가상 통화/암호화폐, 가상 자산, ICO/ITO, 채굴, 스마트 컨트랙트 및 토큰'을 포함한 암호화폐 생태계의 핵심 용어를 정의하기로 했다. 그렇게 함으로써 그들은 실리콘 밸리 스타트업과 관련된 수만 명의 암호화폐 개발자들과 블록체인 설립자들에게 이 영역에서 활동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러한 정책은 또한 우크라이나 블록체인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국제 투자기관을 대거 유치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다. 이 암호화폐 정책은 지금부터 2021년까지 두 단계에 걸쳐 만들어질 것으로 알려졌다.

우크라이나에서는 수 개월 동안 암호화폐의 합법적 규제에 대한 시도가 있어 왔고, 이 중심에는 국회의원 중 한 사람인 알렉세이 무샤크(Alexei Mushak)도 있었다. 지난 봄, 무샤크는 시장 투명성을 확립하는 방안을 모색 중이라고 말했는데, 그 중 하나는 암호화폐 소유자들이 '무절제한 범죄'로부터 자산을 보호받을 수 있는 경제 분야 전반에 걸친 차단제 개발도 포함되어 있었다.

전 세계 블록체인 공간에서 명확한 규제는 여전히 미지수이지만 우크라이나는 많은 노력을 통해 다른 나라들보다 앞서가려고 하고 있다. 이와는 별개로 몇 개의 암호화폐 친화적인 법안이 검토되고 있는데, 이 법안들 중 하나는 암호화폐 관련 사업에 대한 세금을 10년 동안 인상하며 기업과 개인 모두에게 암호화폐의 사용을 장려하는 것이다. 우크라이나 사람들은 약 26개의 주류 암호화폐들에 걸쳐 매일 거의 2백만 달러 이상을 거래하고 있으며, 수백 개의 지역 투자자들은 이미 여러 알트코인들을 결제 방법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백아름 기자 areum@

?

더 빠른 정보를 받고 싶거나

다이렉트 문의를 원하시면

공식 SNS로 문의 바랍니다.

오픈카톡: https://open.kakao.com/o/gc1wwdS

공식밴드: https://band.us/band/67061288?invitation_url_id=afaaX8K3Uet0w

텔레그램: https://t.me/BlockChaintodayMagazine

?



주요기사
이슈포토
블록체인투데이를 구독하세요!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