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2 17:10 (금)
암호화폐 위기 속에도, 금융소비자 5명 중 1명 여전히 투자
상태바
암호화폐 위기 속에도, 금융소비자 5명 중 1명 여전히 투자
  • 편집팀
  • 승인 2022.11.18 10: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상화폐 투자액과 투자한 코인종류(컨슈머인사이트 제공)

[블록체인투데이 편집팀] 글로벌 거래소 FTX발 유동성 위기로 업계 전체가 흔들리고 있는 가운데 국내 금융소비자 5명 중 1명이 여전히 가상화폐에 투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뉴스1이 보도했다.

18일 데이터융복합·소비자리서치 전문 연구기관인 컨슈머인사이트에 따르면 최근 한 달간 전국 20~69세 2000여명을 대상으로 가상화폐 투자 현황을 조사한 결과, 응답자 중 18.2%가 가상화폐의 잇따른 위기 조짐에도 '현재 보유하고 있거나, 꾸준히 거래 중'이라고 답했다. '과거 경험이 있으나 현재 비보유' 10.2%, '한번도 투자한 적 없음' 71.6%였다.

연령대별 투자율은 30대가 26.7%로 가장 높고 40대 22.7%, 20대 19.9% 순이었으며 직업별로는 임금근로자가 21.3%로 가장 많고, 전업주부는 12.3%로 가장 적었다.

가상화폐 투자자의 58.5%는 100만원 미만의 소액 투자자였으며, 11.6%는 '1000만원 이상 투자한다'고 답했다.

투자한 가상화폐는 비트코인이 46.1%, 이더리움 25.9%, 리플 24.5%, 도지코인 16.7% 순으로 조사됐다.

가상화폐 거래소 5개 주요 애플리케이션(앱) 확보고객은 지속적으로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확보고객 1위 업비트는 조사 기간 중 최고점이던 지난 4월(9.8%) 대비 4.1%p 하락해 5.7%에 그쳤다. 확보고객은 '정기적으로 이용하거나 생활하는데 필수적으로 이용한다'는 응답자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