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8 17:56 (월)
[마마벤처스 분석리포트] 금과의 상관관계 높아져
상태바
[마마벤처스 분석리포트] 금과의 상관관계 높아져
  • 블록체인투데이
  • 승인 2022.10.26 10: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AMA Crypto Weekly(2022.10.26)

◆Summary
비트코인 가격은 4주 연속 19K선에서 등락을 반복하며 약보합세를 이어오고 있었으나 지난밤 20k를 돌파함. 글로벌 주식 시장과 상관관계가 낮아졌다는 측면은 긍정적. 최근 뱅크오브아메리카(BOA)는 비트코인을 안전자산으로 바라보는 시각이 커졌다고 분석하며, 시장에서 안전자산으로 평가받는 금과의 상관관계가 높아지고 있다고 분석함. 실제로 금과 비트코인의 상관관계는 지난 4월 -0.3에서, 10월 0.4까지 상승함. 한편, KLAY 가격은 숏스퀴징이 발생하며 한주간 약 40% 상승. 재단은 3분기 생태계 업데이트 사항에서 KLAY 바이백과 소각을 발표함

지난 한주간 크립토 펀드에서는 총 500만달러가 유출됨. 자산별로 살펴보면 비트코인 펀드로는 460만달러가 유입되었으나 비트코인 하락에 베팅하는 비트코인 공매도 펀드에도 유사한 금액이 유입되며 중립적인 포지션이 유지중. 리플은 80만달러의 유입을 기록. 이는 SEC와의 소송이 시작된 이래 최대 규모임

전체 TVL(Total Value Locked)은 지난주 대비 0.7% 감소함. 미 증시는 CPI 발표 이후 긴축 완화 기대감이 지속되며 일제히 상승하는 모습을 나타내는 가운데 암호화폐 시장은 지루한 횡보가 이어지고 있음. 솔라나는 지난주 망고마켓 해킹 이슈로 인해 TVL이 약 30% 감소했고, 이번주에도 추가 감소가 이어지고 있음. 주요 체인 중 옵티미즘만 유일하게 TVL 증가세를 기록함  

NFT 시장의 시가총액은 216억달러(가상자산 시가총액 0.93조달러의 2.3% 수준)로 지난주와 큰 변동이 없었던 반면(+0.03% 증가) 거래량은 약 18% 감소하며 5개월 내 최저 거래량을 기록. 이는 시장의 관심이 식고 있다는 것을 의미

이번주는 총 11건의 VC 신규 투자가 확인되었으며, 섹터별로는 Web3 6건, Infra 4건, NFT 1건을 기록했으며 금주에는 DeFi, CeFi섹터의 투자 건은 없는 것으로 확인됨. 시장의 하락세가 투자 건수와 투자 규모 등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으나, Web3 섹터의 성장 잠재력이 높게 평가되며 기관 투자자들의 관심과 수요는 지속되고 있음. 또한 블록체인 서비스가 고도화되며 발생하는 다양한 문제(네트워크 속도, 수수료 등)와 각종 엔진(게임, 메타버스, Web3 개발 등)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며 Infra 섹터의 투자 건도 늘어난 상황
 

Figure 1. 주간 주요 뉴스(출처 MAMA Ventures, 각 사)
Figure 1. 주간 주요 뉴스(출처 MAMA Ventures, 각 사)

◆Weekly Update
1. 가격 동향
비트코인 가격은 4주 연속 19K선에서 등락을 반복하며 약보합세를 이어오고 있었으나 지난밤 20k를 돌파함. 글로벌 주식 시장과 상관관계가 낮아졌다는 측면은 긍정적. 최근 뱅크오브아메리카(BOA)는 비트코인을 안전자산으로 바라보는 시각이 커졌다고 분석하며, 시장에서 안전자산으로 평가받는 금과의 상관관계가 높아지고 있다고 분석함. 실제로 금과 비트코인의 상관관계는 지난 4월 -0.3에서, 10월 0.4까지 상승함(상관관계가 1.0에 가까울수록 가격 움직임이 유사해진다고 해석). 전쟁, 재정정책 실패, 경기침체 등으로 자국 화폐 가치가 하락하는 국가들에서 비트코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음

주요 알트코인은 SOL +2.3%, AVAX +5.17%, MATIC +6.57%를 기록함. 레이어1을 포함한 대부분의 프로젝트들이 약보합세를 유지하다 지난밤 급등함. 한편, KLAY 가격이 한주간 약 40% 상승했음. 갑작스러운 가격 상승으로 공매도 물량이 연쇄청산되는 숏스퀴징 현상이 발생했기 때문. 클레이튼 재단은 3분기 생태계 업데이트 사항을 발표하며 클레이에 대한 바이백을 진행한바 있는데 파트너사로부터 확보한 클레이를 직접 사들이는 방식을 통해 가상자산을 모두 소각할 예정이라고 전함 
 

Figure 2. Cryptocurrency Market State Visualization (1W)(출처 CRYPTORANK)
Figure 2. Cryptocurrency Market State Visualization (1W)(출처 CRYPTORANK)
Figure 3. Crypto Market Cap Trend (1M)(출처 coinmarketcap)
Figure 3. Crypto Market Cap Trend (1M)(출처 coinmarketcap)
Figure 4. Major coin/token price change (1W)(출처 coinmarketcap)
Figure 4. Major coin/token price change (1W)(출처 coinmarketcap)

2. 펀드 및 투자상품 동향
지난 한주간 크립토 펀드에서는 총 500만달러가 유출됨. 자산별로 살펴보면 비트코인 펀드로는 460만달러가 유입되었으나 비트코인 하락에 베팅하는 비트코인 공매도 펀드에도 유사한 금액이 유입되며 중립적인 포지션이 유지중. 이더리움 펀드에서는 250만달러가 유출되며 머지 업그레이드 이후 총 1,150만달러 유출됨. 알트코인 중 리플은 80만달러의 유입을 기록. 이는 SEC와의 소송이 시작된 이래 최대 규모임

참고로 크립토 펀드 및 투자상품의 전체 운용자산(AUM)은 약 249억달러로 지난주 대비 유의미한 변화가 없었음. 상품 제공자 중에서는 그레이스케일(비중 66%), 투자 대상 중에서는 비트코인(비중 63%)의 영향력이 가장 강함
 

Figure 5. 주간 크립토 자산 플로우)(출처 coinshares)
Figure 5. 주간 크립토 자산 플로우)(출처 coinshares)
Figure 6. 크립토 펀드 AUM(출처 coinshares)
Figure 6. 크립토 펀드 AUM(출처 coinshares)
Figure 7. 자산별 자금 유출입(출처 coinshares)
Figure 7. 자산별 자금 유출입(출처 coinshares)
Figure 8. AUM 대비 유출입 비율(출처 coinshares)
Figure 8. AUM 대비 유출입 비율(출처 coinshares)

3. 총 예치금(TVL) 동향
전체 TVL(Total Value Locked)은 지난주 대비 0.7% 감소함. 미 증시는 CPI 발표 이후 긴축 완화 기대감이 지속되며 일제히 상승하는 모습을 나타내는 가운데 암호화폐 시장은 지루한 횡보가 이어지고 있음. 각 체인별 TVL역시 뚜렷한 방향을 정하지 못하고 횡보하다 점차 감소하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음

체인별 주간 TVL 증감률은 ETH -0.7%, BSC -2.4%, Tron -5.6%, Solana -4.1%으로 대부분의 체인에서 TVL 감소를 보였음. 솔라나는 지난주 망고마켓 해킹 이슈로 인해 TVL이 약 30% 감소했고, 이번주에도 추가 감소가 이어지고 있음. 한편 옵티미즘의 TVL은 Velodrome, Curve 등 탈중앙화 거래소와 크로스체인인 Stargate에 힘입어 메이저 체인 중 유일하게 TVL 증가세를 기록함  
 

Figure 9. Total TVL Trend(출처 defillama)
Figure 9. Total TVL Trend(출처 defillama)
Figure 10. Major chain TVL change(출처 defillama)
Figure 10. Major chain TVL change(출처 defillama)
Figure 11. 주요 레이어 1 체인 TVL 점유율 추이(출처 defillama)
Figure 11. 주요 레이어 1 체인 TVL 점유율 추이(출처 defillama)

4. 글로벌 NFT 동향
NFT 시장의 시가총액은 216억달러(가상자산 시가총액 0.93조달러의 2.3% 수준)로 지난주와 큰 변동이 없었던 반면(+0.03% 증가) 거래량은 약 18% 감소하며 5개월 내 최저 거래량을 기록. 이는 시장의 관심이 식고 있다는 것을 의미

최근 NFT 프로젝트들이 잇따라 ‘제로 로열티’ 제도를 도입하면서 NFT 시장에 어떤 영향을 불러올지 귀추가 주목됨. NFT 시장이 침체되고 거래량이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는 가운데 제로 로열티 제도는 구매자를 더 많이 유치할 수 있고 소유권에 대한 진정한 이전을 추구한다는 측면에서 긍정적임. 다만 NFT 예술가와 창작자들에게 돌아가는 로열티가 줄어들 수 있다는 우려도 공존함

NFTGO에서 거래량, 가격 변동성, 구글 검색량, 소셜 미디어 활동량 등을 종합 집계하여 발표하는 NFT 시장 심리지수(NFT Market Sentiment, 1p~100p)는 17p로 지난주 대비 2P 악화되며 침체된 상태를 유지하고 있음
 

Figure 12. 시가총액 상위 NFT 추이(출처 NFTGO)
Figure 12. 시가총액 상위 NFT 추이(출처 NFTGO)
Figure 13. 주요 컬렉션별 점유율(출처 NFTGO)
Figure 13. 주요 컬렉션별 점유율(출처 NFTGO)
Figure 14. NFT 시장 트렌드(7D)(출처 NFTGO)
Figure 14. NFT 시장 트렌드(7D)(출처 NFTGO)

5. 글로벌 VC 투자 동향
이번주는 총 11건의 VC 신규 투자가 확인되었으며, 섹터별로는 Web3 6건, Infra 4건, NFT 1건을 기록했으며 금주에는 DeFi, CeFi섹터의 투자 건은 없는 것으로 확인됨. 시장의 하락세가 투자 건수와 투자 규모 등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으나, Web3 섹터의 성장 잠재력이 높게 평가되며 기관 투자자들의 관심과 수요는 지속되고 있음. 또한 블록체인 서비스가 고도화되며 발생하는 다양한 문제(네트워크 속도, 수수료 등)와 각종 엔진(게임, 메타버스, Web3 개발 등)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며 Infra 섹터의 투자 건도 늘어난 상황

금주 투자건 중 Infra 섹터의 체인세이프(chainsafe)와 샤디움(Shardeum)에 주목. 1) 웹3 인프라 개발 스타트업인 체인세이프(ChainSafe)은 Round13 Capital이 주도하고 NGC Ventures, Hashkey Capital 등이 참여한 투자를 통해 약 2천만달러를 확보함. 체인세이프는 2018년 당시 비탈릭으로부터 1천 이더리움을 투자받기도 했음. 체인세이프는 이번 투자를 통해 제품 개발과 팀 확장에 집중해 웹3 생태계 성장을 가속화하겠다고 밝힘. 2) 인도 최초 메인넷 프로젝트 프로젝트 샤디움은 Struck Crypto, Jane Street Capital, CoinGecko Ventures 등으로부터 약 2천만달러의 투자를 유치. 우리나라에서는 위메이드에서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음. 샤디움은 이번 투자를 통해 개발 인력 확장과 마케팅 역량 확대에 투입할 예정이라고 밝힘
 

Figure 15. 크립토 VC 주요 투자(7D)(출처 Messari)
Figure 15. 크립토 VC 주요 투자(7D)(출처 Messari)

◆Charts
 

Figure 16. 현물 거래소 거래량(출처 The block)
Figure 16. 현물 거래소 거래량(출처 The block)
Figure 17. 비트코인 펀딩비(출처 The block)
Figure 17. 비트코인 펀딩비(출처 The block)
Figure 18. 바이낸스 롱숏 포지션 비율(출처 The block)
Figure 18. 바이낸스 롱숏 포지션 비율(출처 The block)
Figure 19. 포지션별 비트코인 청산액(출처 The block)
Figure 19. 포지션별 비트코인 청산액(출처 The block)
Figure 20. 비트코인 도미넌스(출처 The block)
Figure 20. 비트코인 도미넌스(출처 The block)
Figure 21. Layer1 가격 Performance(출처 The block)
Figure 21. Layer1 가격 Performance(출처 The block)

info@blockchaintoday.co.kr

◆크립토 전문 엑셀러레이터·벤처캐피탈 MAMA VENTURES
MAMA Ventures는 엑셀러레이팅 기반의 크립토 벤처캐피탈로서, 국내외 40여개 프로젝트의 마케팅 및 엑셀러레이팅을 진행한 경험이 있습니다. 주로 글로벌 블록체인 프로젝트의 한국 진출을 전담하거나, 국내 프로젝트의 생태계 활성화, 사업 구조 다변화, 해외 진출 등을 지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