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7 13:56 (금)
키슈이누(Kishu Inu), 바이비트(ByBit) 한정판 NFT 정식 출시
상태바
키슈이누(Kishu Inu), 바이비트(ByBit) 한정판 NFT 정식 출시
  • 블록체인투데이
  • 승인 2022.05.07 17: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슈이누(Kishu Inu, 이하 Kishu)는 글로벌 유명 거래소인 바이비트(ByBit)에서 최신 게임 NFT 시리즈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7일 밝혔다. 해당 시리즈의 NFT 는 ByBit NFT 의 특별한정판으로 다양한 특별 혜택도 누릴 수 있다.

ByBit NFT 시장은 예술가, 창작자, 컬렉터들을 위한 원스탭 NFT 플랫폼이다. 고객들은 플랫폼에서 NFT를 구매, 거래, 컬랙팅할 수 있으며 예술가와 창작자들은 자신들의 작품을 600 만 이상의 글로벌 ByBit 사용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다.

ByBit NFT 시장은 일반 사용자들에게 있어 쉽고 빠른 NFT 접근 통로 와도 같다. 이는 중앙화 지갑을 만들어야 하는 탈 중앙화 NFT 플랫폼과 비교했을 때 현저한 우세를 나타낸다. 사용자들은 자신의 ID 와 비밀번호를 입력하는 것으로 ByBit NFT 시장을 사용할 수 있는데 이는 더욱 많은 사람들이 디지털 소유권을 보유할 수 있게 했을 뿐만 아니라 NFT 창작자들의 창작 공간을 넓혀준 것이다.

최근 ByBit NFT 시장에서 선보인 "Kishu Kingdom Avatars" NFT 시리즈는 Kishu 게임 세계의 중요한 일환이다. 이는 Kishu 생태계에 더욱 많은 실사용 가능한 프로그램을 주입했으며 Kishu 메타버스인 "Kishuverse"에 새로운 동력을 부여했다.

정식 발매는 랜덤 박스 형태로 출시되며 다양한 서프라이즈와 복지를 선보일 것이다. Kishu의 ByBit NFT 특별 한정판 시리즈를 보유한 사용자들은 Kishu Kingdom 게임 Beta 테스트를 가장 빨리 체험할 자격을 받을 수 있으며 이로써 Kishu Kingdom의 매력을 누구보다 빠른 시간에 체험할 수 있다. 

Kishu Kingdom은 Kishu 생태계에서 규모가 가장 크고 중대한 프로젝트이다. 이 프로젝트의 시작은 Kishu에게 있어 이정표 적인 의미를 보유하고 있다. 그리고 Kishu는 곧 출시될 ByBit NFT와 함께하는 NFT 시리즈를 통해 고객들에게 더욱 나은 구매 및 사용 체험을 선사할 것이다.

Kishu Kingdom의 게임품질도 기대해 볼만하다. 해당 게임의 제작을 담당한 업계 유명인사 MainLeaf는 가상세계 게임을 만드는데 있어 풍부한 경험과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세계 최고의 게임회사 중 하나이다.

또한, Kishu 는 처음으로 ByBit NFT 시장에 상장될 Meme 테마의 NFT가 될 것이다. 해당 시리즈는 ByBit NFT 시장을 통해 독점 발행될 것이기 때문에 타 플랫폼은 당 플랫폼 허락 없이 판매가 불가하고 판매할 경우 악의적인 사기행위라고 볼 수 있다.

사용자들은 ByBit에서 계정을 생성하여 제때에 NFT 에서 발매한 랜덤 박스를 구매할 수 있다. 지난 통계데이터에 따르면 ByBit 에서 선보인 대부분의 NFT 랜덤 박스는 발매한지 1분만에 매진되는 경우가 많다.

Kishu 커뮤니티 구성원은 "ByBit가 이런 기회를 저희에게 주어 협력할 수 있게 되었다. 이는 향후에 더욱 오랜 시간 함께할 수 있을 것이라는 일종의 징표라고 생각한다. Kishu Kingdom은 Kishu 생태계의 가장 멋진 발전형태로써 커뮤니티와 고객들에게 최고의 체험을 선사해 Kishu의 진정한 실력을 보여줄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다"라고 말했다.

KISHU INU는 지난 2021년 4월 17일에 정식 출시된 완전한 발전기획을 보유한 탈 중앙화 meme 프로젝트이다. KISHU의 사명은 당시 유행하던 암호화폐의 개념과 장려 참여, NFT, 탈중앙화 거래소 등을 결합시키는 것이다.

출시 한달 만에 KISHU는 시가총액 20억달러, 10만명의 사용자 보유라는 신기록을 세웠다. 그리고 현재는 25만명이 KISHU를 사용하고 있다. 동종 프로젝트에서 KISHU는 이정표 적인 역할을 하고 있으며 이는 KISHU 의 가능성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info@blockchaintoday.co.kr


ⓒ블록체인투데이 <이 기사는 싱가포르 블록캐스트와의 기사커넥트를 통해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