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4 13:21 (수)
블록체인투데이가 알려주는 오늘의 비트코인 시황(2020.12.23)
상태바
블록체인투데이가 알려주는 오늘의 비트코인 시황(2020.12.23)
  • 블록체인투데이
  • 승인 2020.12.23 17: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TB 금현석의 비트코인 시황 분석

안녕하세요. 금현석입니다. 어제 수렴 부를 상단 이탈하는 것에 잘 대응 하셨는지요?

어제 비트 4시간 봉상 수렴부의 상단 이탈을 높은 가능성으로 보았는데, 그대로 흘러가줘서 다행입니다. 다만, 어제의 상승이 예상했던 목표치보다 한참 아래라는 것이 마음에 걸립니다. 이 분석의 기본 틀은 엘리엇을 기본으로 한 것이기 때문에 전 고점이 엘리엇 3파의 고점이 되는 것이고 이번 조정이 4파 조정이라고 판단 한 것입니다.

하지만 5파가가 3파의 고점보다 낮다면 그 분석 자체가 틀린 것이기 때문에 좀 더 상승할 지 두고 봐야 합니다. 해서 상승 이탈했다고 해서 아, 바로 숏이구나! 라고 생각하신다면 큰 손해를 보실 수도 있습니다. 오늘 차트를 보면서 설명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일봉

현재 일봉은 어제 말씀드렸던 노란 채널을 지지하고 성공적으로 반등한 모습입니다. 그리고 새로운 파란색의 상승 채널을 만들고 있습니다. 시나리오를 말씀드리겠습니다.

첫 번째, 만약 오늘 조정을 준다면 7일 이평선 부분이 어제 상승 부분의 피보나치 382의 황금 비율과 일치하므로 그 부분을 지켜준다면 추가적인 상승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상승치에 대한 목표가는 파란 채널의 상단부가 되겠지요.

두 번째, 만일 조정이 없이 상승을 한다면 전 고점인 파란 선을 돌파한다면 돌파 매매를 사용하여 단기적인 상승을 노려볼 수도 있습니다. 세 번째, 횡보장세를 보았을 때 저 상승채널 바깥부분으로 나오는 일이 발생한다면 하락에 무게를 두고 접근해야 할 것입니다. 저 차트에서 하락을 한다면 밑에 노란색 상승채널 상단 선에서 지지받을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됩니다.


◇4시간봉

어제 브리핑에서 4시간 봉상 하락 다이버전스 발생 시 고점이라고 판단하고 숏 진입을 고려해본다고 했습니다. 하지만 다이버전스의 조건이 전 고점 돌파가 이루어지지 않고 조정을 받고있는 모습입니다. 이 조정이 상승을 위한 조정인지 아니면 하락으로 돌아서는 것인지 판단여부는 아직 알 수 없습니다.

제가 늘 상 강조 드리는 부분이 있죠. 채널을 만들고 그 채널을 어느 방향으로 돌파하는지 파악하고 그 돌파 방향으로 대응하는 것이 손실을 최소화 하면서 수익을 볼 수 있는 좋은 전략이고 말이죠. 현재도 크게 저 23130에서 24000채널에서 횡보를 해준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횡보를 생각보다 길게 한다고 했을 때 하락 쪽으로 무게를 둡니다. 그 이유는 상승채널을 하방 돌파했다고 판단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제가 일봉에서 제시한 시나리오를 잘 파악해서 대응하신다면 무난하게 수익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 판단됩니다.


◇총평

지금 비트코인은 추가 하락이냐, 추가 상승이냐를 결정하는 아주 중요한 기로에 서있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지금 제가 제시 드린 상승 채널의 이탈 여부를 확인하시고 잘 대응하셔야하며 현재로서는 애매한 자리에서 진입하는 것은 큰 리스크가 있다고 판단됩니다.

본인이 목표가와 손절 가를 미리 정하고 손절가가 가까운 자리에서 매매를 하시기를 권장 드립니다. 그럼 오늘도 수익 나는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차트 분석 이후 오후 현황: 상승채널을 강하게 하방돌파 후 다시 하락으로 돌아선 모습입니다. 다시 하락채널을 그어봤을 때, 하단부를 지지하여 다시 반등을 주고 있습니다. 완연한 반등을 줄지, 아니면 다시 추가 하락의 모습을 줄지, 조금 더 지켜봐야 하는 상황입니다.

현재의 추세를 단기로 채널안에 가두어, 상방 또는 하방으로 이탈하는지를 지켜보면서 매매하시기를 권장드립니다.

◇트레이딩 교육 문의(FTB재단) : ☎010-6275-7078, kjb1638@gmail.com

info@blockchaintoday.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