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8 11:00 (목)
포스코ICT, 안면인식 솔루션 '페이스로'에 블록체인 적용…"보안 강화"
상태바
포스코ICT, 안면인식 솔루션 '페이스로'에 블록체인 적용…"보안 강화"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0.11.26 15: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ICT, 안면인식 솔루션에 블록체인 적용해 보안 강화 (포스코ICT 제공) © 뉴스1

포스코 IT 서비스 계열사 포스코ICT는 자체 개발한 안면인식 솔루션 '페이스로'(Facero)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 이용자 정보에 대한 보안을 한층 강화했다고 26일 밝혔다.

페이스로는 이용자 얼굴로 인증해 출입을 관리하거나, 소액결제, 출결관리 등 다양한 서비스에 적용 가능한 솔루션이다. 페이스로는 지난해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으로부터 99.9%의 정확도를 인증받았으며 안면인식을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타인에게 대여할 수 없다.

회사 측에 따르면 페이스로는 인공지능(AI) 기반 딥러닝 기술이 적용돼 등록된 얼굴의 미세한 변화까지 반복 학습해 사용하면 할수록 정확도가 향상된다는 특징을 갖고있다.

안면인식 기술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확산되는 상황에서 지문이나 홍채인식과 달리 비접촉 형태로 위생적이다. 그러나 한번 등록된 이용자 데이터에 대한 보안의 중요성 문제도 함께 제기되고 있다.

지난해 중국에서는 암호화되지 않은 고객의 안면 정보가 포함된 256만명의 이용자 데이터가 유출돼 문제가 되기도 했다. 국내에서는 개인정보 오남용 방지를 위해 안면인식 열화상 카메라로 방문자의 발열 체크 시 얼굴정보 저장을 최근부터 금지하고 있다.

포스코ICT는 페이스로에 블록체인을 적용해 이용자의 얼굴 등 등록 데이터의 위변조를 방지함으로써 해킹 등의 위협으로부터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도록 했다. 여기에는 포스코ICT가 하이퍼렛저 패브릭를 기반으로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솔루션인 '포스레저'가 적용됐다.

포스코ICT는 블록체인 기반의 높은 보안성을 내세워 솔루션 적용을 더욱 확대해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이에 회사는 페이스로를 포스코 그룹사의 주요 시설물 출입관리뿐만 아니라 작업현장 투입 전 근무자의 안전 장비착용 상태를 확인하는 안전관리, 온라인 화상교육의 출결관리, 사내식당 및 카페 등의 결제관리 등의 용도로 확산을 추진하고 있다.

나아가 회사는 택배업체가 운영하는 물류센터에서 화물의 크기나 모양 등에 대한 형상인식을 통한 택배분류, 공공장소에서 불특정인의 위험한 행동을 감지해 사전 대응하는 치안 등의 분야로 적용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블록체인투데이를 구독하세요!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