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19 17:26 (화)
중국 후난에 공식 블록체인 지역 생겨
상태바
중국 후난에 공식 블록체인 지역 생겨
  • 안혜정 기자
  • 승인 2020.03.05 13: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후난 성 중앙정부, 블록체인 지역 공식 승인 
중국 후난 성 중앙정부가 라우디(Loudi) 시 내에 완바오 블록체인 지역 지정을 승인했다.  (사진출처=픽사베이)
중국 후난 성 중앙정부가 라우디(Loudi) 시 내에 완바오 블록체인 지역 지정을 승인했다. (사진출처=픽사베이)

[블록체인투데이 안혜정 기자] 중국 후난 성 중앙정부가 라우디(Loudi) 시 내에 완바오 블록체인 지역 지정을 승인했다. 이에 라우디 시는 후난 성이 승인한 첫 블록체인 지역이 됐다고 지역 언론매체가 3월 4일 보도했다.

중국의 2019 블록체인 지역 개발 평가 보고서에 의하면 라우디 시는 중국 내 블록체인 지역 중 상위 17위이다. 라우디 블록체인 지역은 이미 셰어스링크, 하이퍼체인, 인사이트 데이타 그리고 선전 데팡 테크놀로지 등과 같은 수많은 산업 주요 기업들을 유치하는데 성공을 했다.

후난 성 내에는 블록체인 기업이 788곳에 달한다. 후난 성은 중국 내에서 블록체인 산업의 최전선에 있다고 지역 언론매체가 보도했다. 후난 성은 라우디 내 완바오의 새 지역에 소재한 블록체인 산업공원, 징카이 지역에 소재한 특별 구역 그리고 창사 시 내에 있는 가오싱 구역 등 주요 3곳을 블록체인 지역으로 지정했다.

info@blockchaintoday.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