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마체인, 미국 유사코 그룹과 116억 원 MOU 체결
상태바
시그마체인, 미국 유사코 그룹과 116억 원 MOU 체결
  • 블록체인투데이 편집부
  • 승인 2019.11.12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 스타트업 시그마체인, 미국 액셀러레이터 유사코 그룹과 협업 시작
블록체인 스타트업 시그마체인이 미국의 유사코 그룹과 116억 원 MOU를 체결했다.
블록체인 스타트업 시그마체인이 미국의 유사코 그룹과 116억 원 MOU를 체결했다.

[블록체인투데이 편집부] 블록체인 기술기업 시그마체인은 미국 액셀러레이팅 기업인 유사코그룹(USAKO)과 미국시장 진출을 위한 블록체인 비지니스 업무 협력을 위해 1천만달러(약 116억원) 투자자금 조성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2일 발표했다.

미국 로스엔젤레스, 휴스톤과 세인트루이스에 소재한 유사코그룹은 투자·기술·창업·기업·법률전문가 등이 모여 미국의 벤처 캐피털(VC) 경영진과 함께 설립된 기업이다.

서울 스타트업 허브 글로벌 파트너사인 유사코그룹은 한국과 미국 내 유망한 스타트업을 선정해 글로벌 진출 및 투자유치를 돕기 위해 설립되어 현재 서울과 미국 세인트루이스, 로스엔젤레스, 휴스톤에 사무실을 두고 활동하고 있다.

고한영 유사코그룹 대표는 "시그마체인이 독자 개발한 자체 메인넷은 국제공인시험기관코라스(KOLAS)로부터 30만 TPS를 공식 인증과 특허 취득을 완료한 신기술인 DDPoS(이중위임지분증명) 알고리즘 등 기술력을 높이 평가해 1천만달러를 투자하기로 약정했다"며 "11월 중 미국 본사에서 본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유사코그룹은 시그마체인의 미국 진출을 지원하고, 글로벌 시장 활성화를 위해 지원서비스 구축과 밀착 멘토링 등 실질적인 협력체계를 빠른 시일내 구축하겠다는 계획이다.

곽진영 시그마체인 대표는 "시그마체인은 미국법인인 시그마체인 USA를 설립할 예정"이라며 "유사코그룹과 협업하여 1천만달러 투자자금 조성을 목적으로 미국시장에 진출을 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시그마체인은 지난 7월 블록체인 규제 자유특구로 지정된 부산광역시의 '블록체인 기반 해양물류 플랫폼 서비스'에 자체 개발한 메인넷 솔루션을 공급한 바 있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블록체인투데이를 구독하세요!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