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2 18:09 (화)
버뮤다 정부, USDC로 세금 납부 가능해
상태바
버뮤다 정부, USDC로 세금 납부 가능해
  • 안혜정 기자
  • 승인 2019.10.17 10: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클 CEO "버뮤다 정부의 USDC 수용은 스테이블코인이 대중수용되고 있다는 것 보여줘" 
버뮤다 정부가 세금 결제 수단으로서 스테이블코인 USDC를 수용할 전망이다. (사진출처=코인데스크)
버뮤다 정부가 세금 결제 수단으로서 스테이블코인 USDC를 수용할 전망이다. (사진출처=코인데스크)

[블록체인투데이 안혜정 기자] 글로벌 금융 서비스 회사 서클에 의하면 버뮤다 정부가 세금 결제 수단으로서 스테이블코인 USDC를 수용한다고 한다. 보도자료에 의하면 버뮤다 정부는 미국 달러에 연동되는 스테이블코인과 탈중앙화된 금융 프로토콜 및 서비스를 지원하는 계획의 일환으로서 USDC를 수용하게 됐다고 한다. 

서클의 CEO 제레미 알레르는 “버뮤다의 총리는 미래 금융 시스템으로서 핀테크 혁신에 중점을 두기 위해 오늘 스테이블코인 수용에 대한 소식을 전했다”라고 언급했다. 알레르는 버뮤다의 경제는 이미 미국 달러에 연동되는 화폐인 버뮤다 달러에 의존을 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 때문에 버뮤다 정부가 미국 달러에 연도오디는 스테이블코인을 수용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라는 것이 알레르의 설명이다. 또한 알레르는 버뮤다의 이니셔티브는 전 세계가 일상생활과 결제 수단으로서 스테이블코인을 수용하는 길로 한걸음씩 나아가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설명했다.

info@blockchaintoday.co.kr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