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9 16:24 (금)
SKT, '알버트와 함께하는 신나는 코딩캠프' 개최
상태바
SKT, '알버트와 함께하는 신나는 코딩캠프' 개최
  • 이세연 기자
  • 승인 2019.08.05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시티를 직접 설계해볼 수 있도록 구성

[블록체인투데이 이세연 기자] SK텔레콤이 여름방학 시즌을 맞아 교육용 로봇 '알버트'를 이용한 코딩캠프를 개최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초등컴퓨팅교사협회와 함께 오는 3일까지 나흘간 초등학교 고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서울 종로구 T플레이스 종각점에서 '알버트와 함께하는 신나는 코딩캠프'(이하 '신나는 코딩 캠프')를 연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신나는 코딩캠프'는 여름방학 기간을 활용, '알버트와 함께 만드는 미래융합 스마트시티'라는 주제 아래에 수강생들이 알버트로 자신이 생각하는 스마트시티를 직접 설계해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첫째 날에는 '스마트 세이프 시티'를 주제로 인간을 대신해 위험한 곳으로 출동하는 구조 로봇에 대해 알아보고 알버트가 소방구조 안전로봇의 역할을 하도록 직접 코딩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둘째 날에는 '스마트 인프라 시티'를 주제로 미래의 교통수단인 자율주행차에 관해 설명을 듣고, 이를 토대로 스마트 시티 투어 버스를 만들어 보는 활동을 한다. 또 알버트의 근접센서와 신호 주고받기를 활용, 도로 교통 상황에 따라 신호등을 제어하는 시스템도 만들어 본다.

셋째 날에는 '스마트 에코 시티'를 주제로 미래 사회 환경 문제의 심각성에 관해 토론하고, 알버트 로봇 청소기와 알버트 분리수거 로봇 등을 만들어 환경·에너지 문제를 해결해본다.

마지막으로 넷째 날에는 '스마트 라이프 시티'를 주제로 미래에 구현될 스마트 시티에서 삶은 어떻게 바뀔 것인지 논의하고, 음성으로 주행하는 택시와 인공지능 알버트 공연 등을 직접 만들어보는 기회를 갖는다.

'신나는 코딩 캠프'의 강사로 나선 '초등컴퓨팅교사협회' 소속 강윤지 교사는 "학생들이 알버트의 기능과 센서를 활용해 코딩 방법을 배우고 창의적으로 자신만의 스마트 시티도 설계해 볼 수 있도록 수업을 구성했다"며 "더 많은 학생에게 이러한 코딩 교육의 기회가 주어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앞서 SK텔레콤은 올 3월부터 '신나는 코딩 교실'도 진행해왔다. 이는 SK텔레콤이 6∼10세 어린이들의 창의융합 교육을 위해 내놓은 프로그램이다. 알버트와 스마트폰, 스마트워치 등 스마트 기기를 활용해 어린이들이 수학 개념을 이해하고 코딩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SK텔레콤은 올 하반기부터 '신나는 코딩 교실'을 지점뿐 아니라 청주, 대구 등 지방의 대리점으로 확대 시행할 예정이다.

'신나는 코딩 캠프'와 '신나는 코딩 교실'은 SK텔레콤이 자사 유통망과 ICT 기술을 사회에 개방·공유를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한 것으로, 사회와 기업-개인이 함께 성장하는 선순환 생태계를 구축하는 '행복 커뮤니티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SK텔레콤 유영상 MNO 사업부장은 "'신나는 코딩 캠프'는 SK텔레콤이 추구하는 행복 커뮤니티의 일환으로 진행되고 있고 기존에 코딩 교실을 수강한 고객분들의 체계적인 교육에 대한 많은 요청에 부응하기 위해 추가 신설했다"며 "이 과정을 통해 더 많은 고객과 학생들의 ICT 수준이 제고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블록체인투데이를 구독하세요!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